The Unknown Land

IMG_2661.jpg

This page is part of the exhibition

<Crown Shyness>

Click the left image for installation view

설치 전경은 왼쪽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IMG_2619.jpg
IMG_2646.jpg

Do-It-Yourself, digital drawing, 2019

IMG_2645.JPG
IMG_2662.jpg

<DO-IT-YOURSELF> 시리즈는 17년작 <토닥이> 로부터 시작된 시리즈 작업물이다.  신체의 확장을 다루는 김성연의 작업은 일정한 행위를 이끌어내는 도구만들기 에서부터 출발하여 제한을 가져오는 웨어러블 스컵쳐 (wearable sculpture) 로 발전된다. 이 시리즈는 입는 입체에 관한 본격적인 연구의 시작인 동시에 그로부터 파생되는 퍼포먼스와 비디오 등의 경계를 넘나든다. 

<DO-IT-YOURSELF> is a series starts from my work <To-Dak> (2017). Sungyeon Kim usually created some tools as expended body that makes some limit of movements, and it developed as "wearable sculpture" . In this series, Sungyeon will also explore about the new media that can record and show the performance. 

그림1.png
sdgdhd.png
sda.png

Do-It-Yourself, clothes, 2019~2020

IMG_0743.jpg
IMG_0724.jpg
asfA.png
IMG_0756.jpg

Second Skin - broken pieces of body, 2020

제목 없음-1.jpg

<Secong Skin> 시리즈는 웨어러블 스컵쳐 (wearable sculpture) 에서 발전한 형태의 입는 입체 시리즈이다. 피부 밑의 보이지 않는 몸에대한 무지와 그것을 인지하는 방법론과 존재론을 드러내는 작품이다. <Second Skin - 몸의 파편> 은 몸의 부속물처럼 보이는 오브제들을 보여준다. 완벽한 재현의 형태가 아니지만 어딘가 몸과 닮아있는 오브제들의 뭉텅이는 잊혀진 몸의 한구석을 인지하게끔 이끈다. <Second Skin> 은 몸 속 "장기" 에 집중하여 피부 밑 고통을 자아내는 부위들의 연약함과 그 공간에 대한 무지를 논함과 동시에 정신적 연약함 또한 다룬다. 피부 밑 장기를 꺼내어 다시 입는 인간의 모습은 그들의 연약함을 스스로 꺼내어 두른다. <Under The Skin> 역시 ~skin 시리즈의 일부로, 부유하고 있는 무언가를 캡쳐하기 위한 시도이다.

<Second Skin> series are from Sungyeon's interest about "wearable sculpture". It reveals the ignorance about our body and how we recoznige it again. <Second Skin - broken pieces of body> let people remind about some missing part of their body. <Second skin> is focus on the "organs" that exist under the skin. At work, she made the wearable sculpture that people can wear their organs. This represent the weakness about body part also about mental weakness. <Under The Skin> is also part of the ~skin series that trying to capture some silhouette. Floating around.

1Y2A0167.jpg
1Y2A0253.jpg

Second Skin -digital photography, 3750*2500,  2020

Under The Skin 2 .jpg

Under The Skin, film photography, 2020

Under The Skin 1 .jpg
Under The Skin 3 .jpg